이원다이애그노믹스, 유전자 분석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 中 시장 론칭

이원다이애그노믹스, 유전자 분석 맞춤형 화장품 서비스 中 시장 론칭

글로벌 유전체 첨단기업 이원다이애그노믹스는 도후글로벌과 제휴를 통한 유전자 분석 기반의 맞춤형 화장품 사업을 오는 7월 공식 론칭한다고 1일 밝혔다.

이원다이애그노믹스는 중국 시장의 본격적인 진출에 앞서 화장품 비즈니스 원스톱 컨설팅 및 빅데이터 솔루션 업체인 도후글로벌과 제휴를 맺고, 지난해부터 유전적 및 인지적 피부 증상을 종합적으로 진단하는 개인별 맞춤형 피부 진단 시스템을 공동으로 개발해 왔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개인별 맞춤형 피부 진단 시스템은 중국 신메이스킨하우스에 대한 독점 공급권을 가지고 있는 도후글로벌을 통해 멤버십 회원 고객을 대상으로 서비스된다. 이 서비스는 멤버십 회원의 피부 유전자를 분석한 후, 약 1250개 피부 증상 유형에 따른 개인별 맞춤형 화장품을 분기별로 공급한다.

또한 중국 신메이스킨하우스는 합리적 소비 트렌드에 맞도록 기존의 고비용 피부관리 채널 대비 가격 혁신과 전국 가맹 네트워크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회원들의 편익을 극대화한 신유통 채널이다.